즐겨찾기 추가 2021.09.19(일) 14:52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여수해경, 제14호 태풍“찬투”북상에 해양사고 예방 총력

- 태풍 내습 비상근무 돌입으로 해양사고 피해 예방에 나서 -

2021-09-13(월) 16:24
사진=여수해경, 제14호 태풍“찬투”북상에 해양사고 예방 총력
[한국BBC방송=김기남 기자] 여수해양경찰서는 “북상하는 제14호 태풍 ‘찬투’에 대비해 선박 안전사고 및 항포구 침수선박 등을 예방하기 위해 선제적 순찰 활동 강화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제14호 태풍 ‘찬투’ 북상에 따라 한반도에 직·간접적인 영향이 예상되어 이날 오전 10시 상황판단회의를 거쳐 지역구조본부 대응 1단계 비상근무에 돌입했으며, 기상 특보에 따라 대응 3단계까지 격상할 예정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찬투’는 이날 오전 9시 중국 상하이 남동쪽 약 320km 부근 해상에서 강한 세력을 유지한 채 매시간 27km 속도로 북상 중이다.

이번 태풍은 16일 오후께 편서풍의 영향으로 상하이 동쪽 방향으로 이동하여 오는 17일에서 18일 사이 한반도를 통과할 것으로 예상하며, 진로가 매우 유동적이다.


해경은 태풍내습에 따라 강한 비바람이 예상되어 항·포구 등의 정박선박에 대해 사전에 안전지역으로 이동하도록 하며,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 유지로 감수보전 선박을 대상으로 안전해역으로 대피하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또한 피항지 선박 집중으로 사건사고 및 화재에 대비하고 선박의 안전상태를 수시 확인하며 해안가 및 저지대 등 침수 우려 지역의 순찰 활동도 강화할 예정이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제14호 태풍 ‘찬투’ 대비하여 관내 선박들에 대한 피항 현황들을 실시간으로 파악하여 안전지대로 조기 피항을 유도하고 취약연안해역 순찰을 강화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김기남 기자 tkfkddl5968@naver.com
        김기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4241/ 최초등록일:2016년 11월 28일/ 제호:한국BBC방송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전화:(070)4917-2976 / 팩스:(0505)300-8014
홈페이지:www.한국비비씨방송.com/ 이메일:dypark@sdatv.co.kr/ 개인정보취급방침 및 청소년보호책임자:박대영
한국BBC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